바로가기 메뉴


시정소식

새소식

자동차부품연구원 창원 설립

  • 작성자 : [전략산업과] (055-225-3276)
  • 등록일 : 2019-07-09
  • 조회 : 1055
  ○  창원시(시장 허성무)가 자동차부품연구원 경남본부 설립으로 미래 모빌리티 산업육성에 탄력을 받게 됐다. * 미래모빌리티 : 자율주행차, 전기차, 수소차, 플라잉카, 드론 등 미래 운송수단
  ○  창원시는 1일 경남도청 소회의실에서 자동차산업 생태계 기반을 강화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미래 모빌리티 산업육성을 위해 경상남도, 자동차부품연구원, 경남테크노파크와 『자동
       차 부품연구원 경남본부 설립』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으로는 각 기관이 보유한 자원과 역량을 활용하여 경남 자동차 부품기업의 연구개발, 기술지원, 기업육성, 인재교육 등의 사업을 상호 협력하고 시행함으로써 경남 자동차
      산업의 위기를 극복함은 물론 미래자동차 기술을 확산하고 양산화하여 기술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것이다.
  ○  이날 행사에는 허성무 창원시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허남용 자동차부품연구원장,안완기 경남테크노파크 원장이 참석하였으며, 미래자동차 산업변화에 적극 대처하고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
        는 수소차 등 미래 모빌리티로의 차량 패러다임 변화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의견을 같이 했다.
  ○  오늘날 자동차산업의 패러다임은 화석연료 고갈우려, 환경규제 강화로 수소차 등고효율ㆍ친환경 자동차로 급속히 전환되고 있는 실정이며, 우리나라 또한 지난 1월 발표한 수소경제 로드맵과
        제3차 에너지 기본계획(안)에 따라 수소에너지 비중이 높아지고 수소자동차가 폭발적으로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  특히, 창원시는 작년 11월부터 『수소산업특별시, 창원』을 선포하고 수소자동차 보급 확대 등 정부에너지 정책방향과 부합하는 미래 모빌리티 산업 육성방안을 선제적으로 마련ㆍ추진하고
       있어, 이번 협약으로 자부연 경남본부가 설립되면 기관간 노하우를 접목한 협력의 교두보가 마련함으로써 창원시가 수소산업 및 미래자동차 산업 선도도시로 도약하는데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  자동차부품연구원 경남본부에서 추진될 주요사업으로는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한 수소모빌리티 개발, 수소 충전인프라 실증, 수소에너지 생산 효율성 개선, 자율주행 수소차 개발 사업 등 수소
       에너지와 관련된 지역특성화 4대 사업을 중점 추진하게 되며, 설립은 올12월 경남테크노파크 본원 5층에 자부연 임시사무소 개설로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  이 날 협약식에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은 “우수한 인력과 첨단시스템을 갖추고 자동차 산업관련 기술을 개발하는 국내 최고의 연구기관인 자동차부품연구원과의 협약이 기존 자동차 산업은
       물론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 큰 활력을 불어넣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앞으로 자동차부품연구원 경남본부가 하루빨리 설립되어 경남자동차 산업이 위기를 극복하고 재 도약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첨부 파일
공공누리 제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공공누리 제2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 담당자
  • 문의전화 : 055-225-2114
페이지 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